게시일: 2016. 11. 10.

길가에 버려지다는 국가 혹은 집단과 개인 사이의 질문에서 시작된 노래로 현재의 갈등과 방황을 담담한 어조로 이야기하기 시작한다. 그리고 마침내 처연한 슬픔을 이겨낼 희망을 그린다.



신고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